외동읍 새마을부녀회, 환경정화활동 실시

9.외동읍,환경정화활동 실시1

경주시 외동읍 새마을부녀회(회장 정명숙)는 맑고 깨끗한 외동, 쾌적하고 아름다운 고장만들기를 위해 지난달 30일 외동읍의 대표 하천인 입실천을 비롯해 주택가 등에 무단 투기된 생활쓰레기 수거 등 대대적인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가만히 있어도 땀이 나는 무더운 폭염 속에서도 30여명의 회원들은 입실천 체육공원 등에 버려진 생활쓰레기, 종이류, 플라스틱 등 2톤 가량을 수거하고 음식물 악취와 더럽혀진 입실천 일대를 말끔히 청소를 했다.

많은 외국인들이 거주하는 도시인만큼 올바른 쓰레기 배출방법 등 계도활동을 통해 청결하고 쾌적한 외동읍을 만드는데 구슬땀을 훌렸다.   정명숙 회장은 “앞으로도 회원들 스스로가 내 집 앞, 우리 골목은 내가 청소한다는 마음으로 임할 것”이라며, 깨끗한 외동읍 만들기를 위해 지속적인 활동을 다짐했다.

행사에 참가한 이동회 외동읍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자연정화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준 회원들에게 감사”를 드리며, “밝고 깨끗한 살기 좋은 외동읍 만들기에 많은 관심과 동참”을 당부 했다. 구효관 기자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