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거미술관, ‘경주의 봄을 그리다’ 개최

경북지역 작가 34인 작품 68점 회화전시 … 5월 23일까지

경주엑스포 솔거미술관 2021년도 기획전 '힘내라 경북, 경주의 봄을 그리다' 전시 관람중인 관람객-2봄 - 최영조 작가

경주엑스포 솔거미술관이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를 위해 기획한 특별전시 ‘힘내라 경북! 경주의 봄을 그리다’展을 진행한다.

(재)문화엑스포(이사장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경주엑스포 솔거미술관에서 특별기획전 ‘힘내라 경북! 경주의 봄을 그리다’를 지난 1일 개막하고 오는 5월 23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솔거미술관을 찾는 관람객들에게 지역 작가들의 작품을 다수 선보이며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지역 문화예술계를 활성화하고, 작가들을 격려하기 위한 차원으로 마련했다.

전시 참여 작가는 최영조 작가와 박선영 작가를 비롯해 경주와 포항, 안동, 김천, 경산, 영천, 울진 등 경북지역을 배경으로 활발하게 작품 활동을 하는 작가 34명이다.

경주의 봄 풍경과 지역 명소를 그린 한국화와 서양화 등 회화작품 68점이 솔거미술관 기획전시실 1, 2관과 문화센터 전시실에 걸려 경주의 모습을 다채롭게 볼 수 있도록 구성된다.

또 전시와 연계한 어린이 미술대회를 함께 개최해 단순한 관람이 아닌 온 가족이 직접 체험하며 즐기는 전시로 운영할 방침이다.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따라 미술대회 일정과 운영 방법은 조정된다.

한편 엑스포대공원은 경북지역 청년작가들의 작품 활동을 지원하는 지난 ‘경북미술인 지원사업’ 전시에 이어 이번 전시를 개최하며 지역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다양한 지원 방안 마련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류희림 엑스포대공원 사무총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문화예술계가 어려운 상황을 겪고 있는 만큼 이번 전시가 지역 작가들의 창작의욕 고취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지역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꾸준히 펼치겠다”고 말했다. 이다연 기자

영상뉴스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