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박물관, ‘마음 우체통’ 엽서 발송

주석 2021-03-03 102731주석 2021-03-03 102811주석 2021-03-03 102839

경주박물관(관장 최선주)은 지난 2월, 연중 운영 중인‘마음 우체통’을 개봉하고 2020년 하반기 엽서 4388통(국내 4379통 해외 9통)을 수취인에게 발송했다.

경주박물관‘마음 우체통’은 박물관을 방문하는 관람객에게 특별한 경험과 추억의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지난해 5월 신라천년보고(영남권수장고) 앞 정원에 설치됐으며, 바람개비 고분과 함께 박물관의 새로운 명소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마음 우체통 엽서는 신라천년보고를 방문하면 누구나 자유롭게 쓸 수 있으며, 우체통에 넣은 엽서는 매년 두 차례 수집해 발송한다.

박물관을 찾은 관람객들이‘마음 우체통’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을 치유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로 자주 만날 수 없는 소중한 사람들에게 마음을 전하는 의미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랬다. 이재학 기자

 

영상뉴스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