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박물관, ‘우리 문화재 그리기 대회’ 개최

제35회 우리 문화재 그리기 빚기 대회 시상식

국립경주박물관(관장 민병찬)은 오는 10월 5일부터 12일까지 ‘제36회 우리 문화재 그리기 대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우리 문화재 그리기 빚기 대회’는 어린이들이 문화재의 가치와 아름다움을 이해하고, 창의적으로 표현할 수 있도록 마련한 자리로, 1984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36회가 되는 오랜 전통을 가지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린이들이 한자리에 모여 대회를 진행할 수 없다고 판단하여 비대면으로 운영한다. 대회는 문화재 묘사하기(채색화, 수묵화)·문화재를 활용한 상상화(채색화)·경주박물관에서의 추억(풍경화)의 네 부문으로 나뉘어져 있다.

문화재 묘사하기(채색화, 수묵화)는 온라인으로 경주박물관을 대표하는 전시품(국립경주박물관 명품 10선)을 감상한 뒤 그림을 그리는 방식이다. 문화재를 활용한 상상화(채색화)는 10월 5일 10:00시에 경주박물관 누리집에 공개된 주제를 보고 주제에 맞게 그림을 그리면 된다. 경주박물관에서의 추억(풍경화)은 박물관을 방문했던 경험을 떠올리며 그림을 그리면 된다.

참가 방법은 경주박물관 누리집(http://gyeongju.museum.go.kr/)에서 공모신청서, 개인정보 제공 및 활용·저작권 이용 동의서를 내려 받아 작성한 뒤 작품 원본과 함께 박물관 교육문화교류과로 우편 접수하면 된다.

공모신청서와 개인정보 제공 및 활용·저작권 이용 동의서는 10월 5일부터 박물관 누리집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서류를 누락한 경우 대회 참가 자격이 박탈되며, 현장 접수는 받지 않는다.

심사를 거쳐 부문별 우수작을 선정해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등을 시상하고, 입상작은 11월 19일부터 12월 13일까지 경주박물관 어린이박물관 특별전시실에서 전시한다. 이다연 기자

영상뉴스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