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남면, 민·관이 함께 집중방역

새마을회, 자연보호협의회 다중이용시설 집중방역

5. 내남면, 민·관이 함께하는 일제방역의 날 집중방역 실시! (2)5. 내남면, 민·관이 함께하는 일제방역의 날 집중방역 실시! (1)

경주시 내남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부녀회(회장 김기원, 이영자)와 자연보호협의회(회장 김영진)는 25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복지시설과 다중이용 시설에 대한 집중방역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방역활동은 매주 수요일 ‘경주시 일제 방역의 날’ 운영과 발맞춰 실시해 노인복지시설 및 관공서, 금융기관, 종교시설을 비롯해 식당·상가, 마트 등 다중이용시설을 집중 소독했으며, 인체에 해가 없는 살균소독제를 사용해 사람 손이 자주 닿는 문손잡이, 계단 난간 손잡이 등에 집중적으로 방역소독 작업을 펼쳤다.

또한 버스정류장, 빌라 등 집단시설과 다중이용시설에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홍보 포스터를 부착하고 주민들에게 예방수칙 안내문을 배부하는 등 홍보활동을 펼쳤다.

정희탄 내남면장은 “영농준비로 바쁜 시기에 지역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방역활동에 참여해주신 회원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현재 전국적으로 시행되고 있는 단기간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도 적극 참여해 코로나19가 빨리 종식될 수 있도록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다연 기자

영상뉴스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